참을 수 없는 정부의 찌질함

아무리 정치적으로 적대관계에 있었다곤 하더라도, 한 나라의 전직 대통령이 서거를 했는데… 국가에서 적극적으로 나서기는 커녕, 국민들이 추모를 하겠다는데도 막아서는 MB 정권이 정말로 한심하다. 행여나 다시 촛불로 번지지 않을까 전전긍긍하며, 어떻하든 국민들이 모이는 것을 막아보고자 안간힘 쓰고 있는 작태란…

ps. 그나저나 노무현 때리기로 분위기 잡아놓고, 은근슬쩍 쟁점법안 밀어붙이기 하려던 계획이 물건너 가서, 꽤나 짜증나겠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