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iPhone

GalaxyS가 iPhone 킬러라고???

어제(7월 2일) 영국의 파이낸셜 타임즈는 “Hopeful Samsung wheels out a would-be iPhone killer”라는 기사를 게제하였고, 국내 언론들은 일제히 이를 인용하여, 영국 언론으로 부터 갤럭시S가 아이폰킬러로 인정받았다는 투의 기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뭐 그냥 그러려니 했습니다. 언론플레이가 하루이틀 있었던 것도 아니고, 아이폰 유저 카페에서도 갤럭시S의 성능이 좋다는 글들을 종종 볼 수 있기 때문에, 그래도 해외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나보다 생각하고 넘어가려 했습니다.

그런데 문득 오늘 아침에 생각을 해보니, 기사의 제목에 뭔가 찜찜한 구석이 있더군요.
“a would-be iPhone killer”
그냥 “an iPhone killer”도 아닌 “a would-be iPhone killer”. 왜 would-be가 찜찜하냐고요? 사전을 한 번 보시죠.
dictionary.com > would-be
네이버 영어사전 > would-be
Would-be의 뜻은 “~이 되려하는”, “~가 되길 희망하는”, 심지어는 “~인 체하는(pretending to be)”의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실제로 아이폰 킬러가 될지 어떨지는 모르지만, 현재 그걸 지향하고 있다는 것이죠. 그러므로 기사 제목은 “(갤럭시S에 대한) 기대에 부푼 삼성이 아이폰 킬러 후보(지망생)를 출시하다” 정도로 해석이 가능할 것 같네요.

일부 언론은 제목의 의미를 비교적 잘 유지하고 있네요.

  • FT “갤럭시S, 아이폰 킬러 가능성” – 한국일보
  • 갤 럭시S, 아이폰 킬러 향해 나가..FT – 헤럴드 생생뉴스
  • “갤럭시S는 아이폰 킬러를 향해”…FT – YTN

그러나 일부 언론은 단정적으로 갤럭시S가 아이폰 킬러라 제목을 뽑아내고 있습니다.

  • ” 갤럭시S는 아이폰 킬러” <FT> – 연합뉴스
  • FT· 포브스·라 트리뷴 등 해외언론 “갤럭시S는 아이폰 킬러” – 매일경제
  • 英 언론 “갤럭시S가 아이폰 킬러” – 아시아경제

기사 내용은 대체로 비슷합니다. FT기사의 전문, 혹은 일부를 번역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유독 한 문장 만은 애써 외면하고 있으니, 다음과 같습니다.

However, they doubt the GalaxyS can become the iPhone killer, despite its strong hardware.
Quote from: FT.com / UK – Hopeful Samsung wheels out a would-be iPhone killer by Paul Betts and Song Jung-a

전문가들은, 아이폰4에서 제기되는 여러가지 문제로 인해서 소비자들이 다른 대안을 생각하고 있는 가운데, 삼성이 갤럭시 S로 시장 점유율을 높일 것이라고 이야기 하지만, 하드웨어상의 강점에도 불구하고 갤럭시S가 아이폰 킬러가 될것에 대해서는 의구심을 보인다. 이 정도로 해석이 가능한 문장이 됩니다.
그리고 이 문장은 마지막 결론부로, 결국 기사의 핵심은 하드웨어만으로는 아이폰 킬러가 될 수 없으며, 시장 점유율을 뺏어 오기 위해서는 컨텐츠와 어플리케이션을 차별화해야만 한다고 얘기하고 있습니다. 즉, 아직은 아이폰 킬러가 아니며, 그렇게 되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 부문을 강화하지 않으면 안된다. 이런 얘기입니다.

이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I-on-I 블로그를 참고하세요.

포스트를 쓰기 위해서 뉴스 검색을 하다보니, 유독 눈에 띄는 기사가 하나 있습니다.

  • “갤럭시S, 아이폰 따라잡기 어려워” – 매일경제

같은 언론사에서도 똑같은 사안에 대해 이렇게 상반된 기사가 나온다는게 신기하군요.

Sorry, English translation is not available on this post.
ごめんなさい。このポストには日本語の翻訳を提供しません。

Inserting Emoticons on iOS4

The Emoticon feature is added to Japanese keyboard on iOS4. You had to use additional app to do this. But you don’t have to, now.
iOS4의 일어 키보드에서 이모티콘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이전에는 이모지 앱을 설치해서 사용해야 했는데, 별도 앱 설치없이 사용이 가능합니다.
iOS4で、日本語のキーボードに絵文字が追加されています。以前には別のアップをダウンロードしなけらばならなかったけど、今はその必要はない。

Enter Settings > General > Keyboard > International Keyboards menu, then add Japanese keyboards. There are 2 keyboards, Ten Key and Romaji. Add a keyboard that you favor.
우선 설정 > 일반 > 키보드 > 다국어 키보드 메뉴로 들어가서 일본어 키보드를 추가해 줍니다. 텐키와 로마지, 2가지 방식의 키보드가 있는데, 용도에 맞는 것을 선택하면 됩니다. 개인적으로는 텐키가 더 편한듯.
まず、設定 > 一般 > キーボード > 各国のキーボードに入って、日本語のキーボードを追加します。テンキーとローマ字、二つのキーボードから好きなことを選ぶ。

Tab the emoticon button on the lower left corner on the Ten Key keyboard.
텐키에서는 좌측 하단의 이모티콘 버튼을 탭.
テンキーでは、左下の絵文字ボタンをタッチ。

On Romaji, enter the numeral input mode first, then tab the emoticon button on the lower right corner.
로마지에서는 먼저 숫자입력으로 들어가서 우측하단의 이모티콘 버튼을 탭.
ロマジでは、数入力モードに入って、右下の絵文字ボタンをタッチ。

The recently used emoticons are displayed, and you can see more emoticons after tab the arrow on the right of the list.
이모티콘 입력 필드에서 최근에 사용한 이모티콘이 나타나고, 우측의 화살표를 클릭하면 더 많은 이모티콘들이 나타납니다.
最近入力した絵文字が現れる。右側の矢印をタッチすると、もっと多くの絵文字が現れます。

Mandarina Duck Cross Back

다른 사람들은 아이패드나 아이폰을 사면 케이스나 쉴드에 많은 돈을 투자하지만, 전 그냥 생폰에 생패드로 쓰기 때문에 별로 지출이 없었습니다. 그런데 아이패드때문에 가방에 돈 좀 썼네요. 기존에 쓰던 가방도 좀 지저분해지고 크기도 좀 큰 편이어서 어차피 하나 사야하긴 했지만, 아이패드 넣고 다니기에 적당한 가방을 구해야겠다는 핑계로 Mandarina Duck 크로스백을 구입했습니다.

프로젝트 때문에 매일 12시간씩 일하고 있는 터라, 딱히 쇼핑하러 다닐 시간도 없고… 그냥 저녁 먹으러 나가서 회사근처 매장에서 구입. 동네가 압구정이다 보니 어딜 가도 가격대가 OTL.


Mandarina Duck Cross Back 더보기

I got an iPad!!!


전파법으로 인해서 아이패드의 통관이 중단되자 마구마구 치솟는 가격을 보면서 마음을 비웠는데, 때마침 아는 사람이 약 2주 정도 사용하던 녀석을 판다기에 재빨리 인수했습니다. 아이폰 상자를 개봉하면서도 느낀 것이지만, 매우 깔끔하고 절제된 애플의 포장. 군더더기라고는 찾아 볼 수가 없습니다.
구성품이나 상자 내부는 이미 많이 보았을 테니 생략.

I got an iPad!!! 더보기

Apple-touch-icon, favicon on iPhone

PC의 브라우저에서 홈페이지를 북마크에 추가하면, 브라우저가 사이트 루트의 favicon.ico 파일을 찾아서 북마크 아이콘으로 사용합니다. 물론 다음 그림과 같이 주소표시줄 등에도 아이콘이 표시되죠.
If you add a bookmark in a browser on your PC, the browser searches for favicon.ico in root directory of the web site, and uses it as an icon of the bookmark if it exists. Of course the icon appeares in the browser’s address bar like bellow.
パソコンのブラウザでホームページのブックマークを追加すると、ブラウザはサイトのルートからfavicon.icoファイルを探し、それをアイコンとして使います。 下の絵のようにアドレスバーにもアイコンが表れます。

favicon

아이폰에서도 홈페이지의 바로가기를 홈 화면에 추가할 때 PC의 favicon과 같이 아이콘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그냥 사이트 루트에 apple-touch-icon.png 파일을 만들어 두기만 하면 됩니다. 그러면 사파리에서 사이트를 홈 화면에 추가할 때, 이 파일을 찾아서 아이콘으로 사용합니다. 이 파일이 존재하지 않으면 그냥 사이트의 현재 화면을 캡처해서 아이콘으로 사용합니다.
아이콘에 반사광 효과를 사용하지 않으려면 위 파일 대신 apple-touch-icon-precomposed.png를 사용하면 됩니다.
On iPhone, you can set the icon when a visitor adds a short-cut to the home screen. Just place apple-touch-icon.png file in the root directory of your homepage. Safari searches for the image, then uses it as the icon. If the file is not exists, Safari takes snapshot of the page, and uses it as the icon.
If you do not want to use gloss effect on the icon, use apple-touch-icon-precomposed.png instead.
iPhoneでも、ホーム画面にブックマークを追加する時、faviconのようにアイコンを指定できます。ただapple-touch-icon.pngファイルをサイトのルートに置けば良いんです。すると、Safariがそのファイルをアイコンとして使用します。そのファイルがないと、現在のページをキャプチャーして、使います。光沢効果を使わない時には、替りにapple-touch-icon-precomposed.pngファイルを使用します。

apple_touch_icon

또는 다음과 같이 link 태그를 통해 이미지의 경로 및 파일명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You can set the path or the file name of the image, using link tag like the following code.
下のコードを使って、他のイメージをアイコンに設定出来ます。
<link rel="apple-touch-icon" href="images/apple-touch-icon.p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