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KT

통신요금 절약하기

통신요금을 절약하는 방법을 소개할까 합니다. 사람마다 전화, 문자 및 데이터 등 사용량이 다르고, 통신사에 따라서도 요금에 차이가 있으니 일률적인 기준을 적용할 수는 없지만, 통화나 문자를 적게 사용하는 경우에는 도움이 됩니다.

저의 경우는 KT에서 구매한 아이폰 3GS를 3년 가까이 사용하고 있으며, 요즘에는 한달 통신비가 부가세 포함해서 2만원을 조금 넘는 수준입니다. 전화 통화량은 많지 않으며, 아이폰 끼리는 i메세지로 보내지고, 경우에 따라서는 카톡을 사용하니 문자도 부족하지 않은 편입니다. 데이터도 300MB로 사용에 별다른 불편함은 없네요.

우선 3GS 구매할 때 가입한 i라이트 요금제를 사용할 때의 요금입니다.

6만 5천원 정도에서 단말기 대금(할인적용)을 제외하면 통신비만 4만원 정도 나옵니다. 물론 무료로 통화와 문자를 제공하지만, 전 대부분 남아서 버려지더군요. 아깝긴 하지만 어차피 2년 약정이 걸린 상태라 그냥 사용했습니다.

그러다가 2년 약정이 끝난 뒤에 더 저렴한 i슬림으로 변경했습니다.

이전과 비교하면 약 3천원 정도 줄어들었네요. 무료 통화, 문자 및 데이터가 줄어드는 것을 감안하면 그다지 크게 절약되는 것은 아닌듯 보입니다. 그러나 어차피 남아서 버리는 것에 3천원을 낭비하는 것 보다는 효과적이지요.

그나마 i슬림에서도 불필요한 지출을 없애기 위해서 “표준요금 + 데이터 부가서비스”로 바꿨습니다.

기본 요금 11,000원에 데이터 300MB 부가서비스로 8천원에 부가세를 포함하면 2만원 조금 넘는 수준입니다. 통화료를 포함한다해도 2만 3천원에 못미치는 수준으로, 약 15,000원을 절약한 셈이지요. 1년으로 치면 18만원이나 되는 제법 큰 돈입니다.

물론 표준요금제는 무료통화를 제공하지 않으므로, 통화량이 많은 사람에게는 불리할 수 있습니다. 만일 통화료가 만원을 넘지 않는 정도라면, 바꿔볼만 하겠지요.
무료문자도 50개를 주기 때문에 모자랄 수 있지만, i메시지나 카톡 등 다른 서비스와 같이 사용한다면 괜찮겠네요.
데이터 통신을 많이 사용하지 않는다면 5천원에 100MB 짜리 부가서비스를 사용하여 3천원 정도는 더 아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모든 것보다 중요한 것은, 한 번 산 전화기를 적당히 오래 사용하는 합리적인 소비습관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전화기를 수시로 바꾸게 되면, 아무리 보조금을 받는다 한들 불필요한 지출이 수반될 뿐 아니라, 약정에 의한 비싼 요금제를 사용할 수밖에 없게 됩니다. 폰테크다 뭐다 떠들어 대지만, 정말로 그렇게해서 돈을 벌 수 있는지, 과연 앞으로 벌고 뒤로 까먹는 건 아닌지 잘 생각해 봐야 하겠습니다.

무선 인터넷 시대, KT의 발빠른 대응

오늘 야근하고 늦어서 택시를 타고 집에 오는데, 운전석 뒤에 무료 무선인터넷을 제공한다는 안내가 붙어 있더군요. 바로 아이폰 켜고 접속해보니 잘 연결되더라고요. 그래서 아이패드로도 해봤는데 역시 전혀 문제 없이 잘 접속되고, 옆에 지나가던 다른 택시의 AP까지도 잡히더군요 ㅎㅎㅎ

아마도 카드 결재를 위해서 설치한 와이브로 또는 3G연결 장치를 공유해 주는것 같은데, KT가 유선 인터넷 시장의 우위를 무선에서도 놓치지 않으려고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는 듯 합니다. SKT는 WiFi의 절대적 열세를 메우기 위해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를 내 놓았는데, 과연 소비자들에게 어떻게 받아 들여질지 궁금해 지는군요.

아이패드 정발되면 3G패드로 갈아탈지, 아니면 에그로 갈지 고민중이었는데, 앞으로 버스나 지하철에서도 무선 인테넷을 제공할거라고 하니, 그냥 WiFi패드로 사용하다가 좀 불편하다 싶으면 에그를 장만하는 쪽으로 기울고 있습니다.